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16회, 임수향 ‘아기버린 산모’ 도지한에 보고안해

박화선 기자   2017년 06월 19일(월) 제0면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KBS1 일일드라마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16회
▲ KBS1 일일드라마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16회
19일 방송될 KBS1 일일드라마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16회에서 도현(이창욱)은 결혼식 때 성희(박해미)를 엄마자리에 앉히지 않겠다며 무시하고, 그 일로 성희는 대갑(고인범)과 크게 다툰다. 

경아(이응경)을 챙기는 상철(전인택)의 모습에 가족들은 웃음을 참지 못하고, 상철은 과거를 잊지 않았음을 암시한다.

보라(남보라)를 반갑게 맞는 무혁(이은형), 그런데 보라의 반응이 심상치 않음을 느끼는데…

무궁화(임수향)과 우연히 마주친 도현은 무궁화가 태진(도지한)의 옆에 있다는 사실이 신경에 쓰인다.

무궁화는 병원에서 산모가 아기를 버려두고 사라졌단 연락을 받지만, 산모를 보호하고자 이 사실을 태진에게 보고하지 않는데…

KBS1 일일드라마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16회는 19일(월요일) 오후 8시25분에 방송된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