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광명시의회, 민주시민교육 조례 제정 공청회 개최

김용주 기자   2017년 10월 13일(금) 제0면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지난 11일 광명시 평생학습원에서 시민 및 관계자, 전문가 등이 참석한 가운데 광명시 민주시민교육에 관한 조례 제정을 위한 공청회가 열리고 있다. 광명시의회 제공
▲ 지난 11일 광명시 평생학습원에서 시민 및 관계자, 전문가 등이 참석한 가운데 광명시 민주시민교육에 관한 조례 제정을 위한 공청회가 열리고 있다. 광명시의회 제공

광명시의회가 광명시 민주시민교육에 관한 조례 제정을 위한 공청회를 지난 11일 광명시평생학습원에서 개최했다. 

이 조례는 민주시민교육 활성화를 목적으로 공공시설물에 민주시민교육학습장 또는 정치교육원을 둘 수 있도록 하는 내용 등을 담고 있다.

이날 공청회는 시민과 관계자, 전문가 등이 참석한 가운데 조례안의 원활한 추진 방향 등에 관한 다양한 의견을 수렴했다.

먼저 기조발제에 나선 홍윤기 동국대 교수는 “민주주의의 정체를 먼저 확립한 선진 민주국가일수록 원칙·제도적으로 국가가 책임지는 민주시민교육 체제가 발달해 있다”며 “주권자의 권리와 책무를 다하도록 도와주는 것이 바로 민주시민교육”이라고 밝혔다. 

이어 광명민주시민교육주민모임 서원희 대표는 “조례에 의한 정책과 제도가 마련되고 실현될 수 있는 재정적 뒷받침이 있어야 한다”며 “다문화 가족, 외국인 노동자들을 위한 민주시민교육도 항목에 추가할 수 있도록 하자”고 주장했다.

광명시의회 김익찬 의장은 “민주시민교육을 통해 시민들이 앞장서서 건강한 지역사회를 만드는 데 주도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도와줘야 한다”며 “지역 실정에 맞는 조례 제정을 위해 앞으로도 심도 있는 논의를 계속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공청회에서 논의된 사항들은 충분한 검토와 보완을 거쳐 제230회 임시회에 상정될 예정이다.

광명=김용주기자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