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빛나는 문화유산] 김포 덕포진

경기일보   2018년 01월 10일(수) 제22면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김포 덕포진은 조선시대 진영으로, 서울로 통하는 바닷길의 중요한 전략적 요충지대였던 곳이다. 처음 세운 시기는 알 수 없으나, 조선 현종 7년(1666)에 강화에 포함되었다.

높직한 평지에 세운 포대인 돈대와 대포를 쏘는 포대, 그리고 포를 쏠 때 필요한 불씨를 보관하고 포병을 지휘하는 파수청이 있다. 돈대는 중요한 전략지에 있어 병인양요 때는 프랑스함대와 신미양요 때는 미국 함대와 싸웠다.

1980년에 행한 발굴조사 결과 7개의 포탄과 2개의 상평통보 등이 출토되었고 주춧돌과 화덕자리를 발견하였다. 명칭은 2011년에 덕포진에서 김포 덕포진으로 바뀌었다. 문화재청 제공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