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기도, 지역서점 활성화 위해 ‘지역서점 인증제’ 도입

한진경 기자   2018년 01월 12일(금) 제3면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경기도가 지역서점을 활성화하기 위해 ‘지역서점 인증제’를 도입한다.

11일 경기도에 따르면 도는 오는 2월2일까지 지역서점을 대상으로 지역서점 인증 신청을 받는다. 대형 체인서점과 온라인서점 등을 제외한 지역서점만이 신청할 수 있으며 서적의 전시·판매 면적이 매장의 51% 이상이어야 한다.

접수마감 후 도는 지역서점위원회의 심사와 경기콘텐츠진흥원의 현장실사 등을 거쳐 3월께 최종 인증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인증을 받은 지역서점에는 도내 31개 시·군 공공도서관의 우선 구매 혜택이 제공된다. 또 경기도로부터 홍보와 경영컨설팅, 시설개선 등 경쟁력 강화 프로그램 등 혜택을 받게 된다.

도 관계자는 “경기지역 지역서점이 2005년 282개에서 2015년 195개로 87개(31%)가 줄어드는 등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인증을 획득한 지역서점에는 작가와의 대화와 같은 프로그램을 지원해 지역 명소로 키울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진경기자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