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교복 입고 추억속으로…

조태형 기자   2018년 05월 16일(수) 제0면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 15일 용인시 수지구 한 공원에서 어르신들이 교복을 입은 채 푸르렀던 학창시절을 재현하며 추억을 되살리고 있다. 이번 행사는 홀로되신 어르신들이 외모를 가꾸고 즐거운 취미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마련됐다. 조태형기자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