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국방부·道·화성시 역할 촉구… 사업 완성” 제2기 군공항이전 수원시민협의회 출범

이호준 기자   2018년 05월 17일(목) 제12면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화성 이전찬성 단체들과 연대
조속한 사업진행 환경 만들것

▲ 제2기 군공항이전 수원시민협의회가 출범한 16일 수원 이비스 앰배서더호텔에서 염태영 수원시장, 김진표·백혜련 국회의원, 장성근 시민협의회 회장과 협의회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2기 시민협의회는 국방부가 군공항 이전 사업 전면에 나설 수 있도록 압박하고 화성지역 군공항 이전 찬성 단체와 연대해 군공항 이전사업이 이른 시일 내 이뤄질 수 있도록 힘을 쏟을 계획이다. 조태형기자
▲ 제2기 군공항이전 수원시민협의회가 출범한 16일 수원 이비스 앰배서더호텔에서 염태영 수원시장, 김진표·백혜련 국회의원, 장성근 시민협의회 회장과 협의회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2기 시민협의회는 국방부가 군공항 이전 사업 전면에 나설 수 있도록 압박하고 화성지역 군공항 이전 찬성 단체와 연대해 군공항 이전사업이 이른 시일 내 이뤄질 수 있도록 힘을 쏟을 계획이다. 조태형기자
수원화성 군공항 이전 사업 완수를 위한 ‘제2기 군공항이전 수원시민협의회’가 16일 수원 이비스 앰배서더호텔에서 출범식을 열고 첫발을 내디뎠다.

이날 출범한 제2기 시민협의회는 12개 분과, 240명 위원으로 구성된다. 제1기 시민협의회(9개 분과 119명)보다 분과는 3개(여성·청년·도시계획분과 신설), 위원 수는 두 배 이상 늘었다.

제1기 수원시민협의회가 군공항 이전을 위한 기반 조성, 화성시와 상생발전에 중점을 뒀다면, 제2기 수원시민협의회는 국방부가 군공항이전 사업 전면에 나설 수 있도록 압박할 예정이다. 또 화성지역 군공항 이전을 찬성하는 단체와 연대해 민과 관을 잇는 교두보 역할을 하며 수원화성 군공항 이전사업이 이른 시일 내 이뤄질 수 있도록 힘을 쏟을 계획이다.

이날 출범식에는 염태영 수원시장과 더불어민주당 김진표 의원(수원무), 수원시민협의회·화성지역 군공항이전 찬성단체 위원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출범식은 제1기 시민협의회 활동 경과보고, 위촉장 수여, 군공항 이전 결의문 낭독 등으로 이어졌다. 결의문에는 군공항 이전사업이 조속히 진행될 수 있도록 국방부·경기도·화성시가 적극적인 역할을 할 것을 촉구하는 내용이 담겼다.

장성근 시민협의회 회장은 “새 술은 새 부대에 담아야 한다는 말처럼 다시 시작한다는 마음으로 시민협의회 위원, 화성지역 찬성단체와 힘을 합쳐 군공항 이전사업을 완수하겠다”면서 “수원화성 군공항으로 인해 고통을 겪었던 군공항 주변 수원시·화성시 주민들에게 희망이 되고 싶다”고 말했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수원화성 군공항이전 사업에 국방부와 중앙정부가 나서고 경기도가 조정자 역할을 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야 한다”면서 “더 발전된 수원시·화성시를 만든다는 믿음을 갖고, 열정적으로 활동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지난 2015년 5월 출범한 제1기 군공항이전 수원시민협의회는 화성시민 대상 군공항 이전사업 홍보 캠페인, 열린 강연회, 광화문1번가 국민마이크 in 수원, 벤치마킹, 역량 강화 교육, 1인 시위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며 군공항 이전사업의 기반을 조성했다.

이호준기자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