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한국당 김성기 가평군수 예비후보, "공명선거 불온한 영향 끼치려는 세력에 단호하게 대응"

고창수 기자   2018년 05월 18일(금) 제0면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1526521917584

자유한국당 김성기 가평군수 예비후보는 17일 가평군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자신의 기사와 관련된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선거기사 심의위원회의 제8차 회의에서 의결한 결정통지문을 발표해 눈길을 모았다.

김성기 예비후보는 이날 통지문 발표를 통해 “경기도내 모 일간지 1면에 김성기 가평군수 성접대의혹 및 13일자 1면에 "사실이 아니면 내가 징역가겠다"는 제하의 기사에 대해 선거기사 심의위원회 결정에 따라 반론보도문 게재를 명했다”고 밝혔다.

이어 김 예비후보는 “선거를 목전에 두고 지난 4월 12~13일 양일간 도내 모 일간지에 보도된 흠집내기와 음해 비방하는 기사에 대해 법접조치를 취해 첫 번째로 언론중재위원회 선거기사심의위원회로부터 해당 매체에 대해 반론보도강제 게재 결정이 됐다”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그는 “가평을 흔들고 공명선거에 불온한 영향을 미치려는 그 어떠한 시도에 대해서도 결코 좌시하지 않고 강경하게 대처해 나갈 것을 약속하면서 저는 한치의 흔들림 없이 오로지 가평군민을 위해 이번 선거에서 최선을 다해 군민들의 염원에 부응하겠다”고 강조했다.

가평=고창수기자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