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송만기 양평군의원 예비후보, 무소속 시의원 재선 출마 선언

장세원 기자   2018년 05월 18일(금) 제0면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EC%A0%9C%EB%AA%A9%20%EC%97%86%EC%9D%8C-1%20%EC%82%AC%EB%B3%B8.JPG

송만기 양평군의원 예비후보는 17일 오전 양평군청 기자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6·13 지방선거에서 무소속 양평군의원 출마를 선언했다.

재선에 도전하는 송 예비후보는 “초선의원의 부족함도 있었고 이제 트레이닝은 다 끝났다. 재선이 되면 아주 왕성하게 실력 발휘를 하겠다. 변화와 개혁, 혁신을 통한 새로운 양평건설에 앞장서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송만기 예비후보는 “지금까지 양평선거는 ‘양피아’, ‘학연’, ‘지연’으로 이어졌기에 무능한 군의원이 있었던 것도 일부 사실이다. 이제 양평을 잘사는 힐링 도시로 바꾸기 위해서라도 이번에는 잘 갖춘 의원들을 선출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또 “선심성, 일회성, 낭비성 예산은 단호히 막아, 군정이 군수의 선거운동으로 이용되는 것을 막겠다”고 약속했다. 

무소속 송만기 예비후보는 “이번에 새로 선출될 양평 군수는 초선이므로 자신과 같은 재선 의원이 의회를 맡아야 군정에 대한 견제가 가능하다”며 보다 강력한 시의원의 필요성을 역설했다.

양평=장세원기자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