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해피시스터즈’ 심이영이 1년 휴직하고 강서준과 떠났다? 허탈한 이시강

박화선 기자   2018년 05월 22일(화) 제0면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SBS 아침드라마 ‘해피시스터즈’ 117회
▲ SBS 아침드라마 ‘해피시스터즈’ 117회
22일 방송될  SBS 아침드라마 ‘해피시스터즈’ 117회에서 이진섭(강서준)이 쓰러져 병원에 입원해 있는 상태에서 무의식중에도 윤예은(심이영)만 찾는 게 안쓰러운 이성필(임채무)는 예은에 와달라는 부탁의 전화를 건다.

이를 들은 민형주(이시강)은 양심이 없는 것 같다고 분노하며 병원에 가려는 예은을 붙잡고 흔들리냐고 묻는데...

진섭은 예은에게 자신이 죽을 때까지만 옆에 있어달라며 울먹이고, 형주는 내 여자가 전남편 옆에서 병수발하는 걸 단 하루도 허락할 수 없다며 단호하다.

한편 예은이 회사에 1년 휴직을 하겠다는 말에 형주는 허탈해 하고, 아픈 전남편과 떠난 거 같다는 얘기가 도는데…

SBS 아침드라마 ‘해피시스터즈’ 117회는 22일(화요일) 아침 8시30분 방송된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