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스타 소리꾼 남상일, 오는 24일 화성 모두누림센터 누림아트홀서 단독 콘서트 열어

송시연 기자   2018년 06월 14일(목) 제18면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1.JPG
스타 소리꾼 남상일이 화성을 찾는다. 오는 24일 모두누림센터 누림아트홀에서 열리는 <남상일 콘서트>가 바로 그 것.

국악인 남상일은 한국예술종합학교 전통예술원을 졸업하고 안숙선, 조소녀 선생에게 판소리 5바탕을 사사 받았다. 국립창극단 단원을 거쳐 현재는 민속악회 ‘수리’의 대표를 맡고 있으며, ‘라디오 스타’, ‘여유만만’, ‘불후의 명곡’ 등 다양한 방송활동을 통해 특유의 유쾌한 입담과 재치로 단번에 대중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이날 공연에서는 남상일 악단의 연주를 바탕으로 정통 판소리부터 민요, 타령 등의 국악과 추억을 노래할 예정이다.

‘회심곡’ ‘장타령’ ‘판소리 흥보가’ ‘아리랑 연곡’ ‘허공’ ‘한 오백년’ 등 흘러간 옛 가요부터 불후의 명곡을 통해 사랑받은 명곡들까지 국악과 양악을 넘나드는 다양한 레퍼토리로 풍성한 무대를 준비했다.

재단 관계자는 “방송과 무대를 넘나들며 대중과 소통하는 유쾌한 소리꾼 남상일이 화성시를 찾아 시민들과 신명나는 공연 무대를 펼칠 예정”이라면서 “중장년 관객들의 문화 갈증을 해소시켜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만65세 이상 어르신 및 국가유공자, 장애인의 경우 50%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 가능하다. 자세한 내용은 누림아트홀 홈페이지에서 확인하면 된다.

송시연기자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