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손흥민, 스카이스포츠 선정 ‘슈퍼스타 20’ 에 선정

이광희 기자   2018년 06월 13일(수) 제0면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이승우는 ‘주목할 젊은선수 20’에 이름 올려

▲ 손흥민.경기일보 DB
▲ 손흥민.경기일보 DB

한국 축구 대표팀의 간판 스타인 ‘에이스’ 손흥민(26ㆍ토트넘)이 영국의 스포츠 전문 매체인 스카이스포츠가 선정한 2018년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을 빛낼 ‘슈퍼스타 20’ 에 당당히 이름을 올렸다.

스카이스포츠는 13일 인터넷 홈페이지를 통해 이번 월드컵 본선에 출전하는 32개국 선수 가운데 ‘슈퍼스타’의 명성을 갖춘 선수 20명을 뽑아 발표했다.

숫자로 명확한 순위가 표시되진 않았지만, 명단 상위권에는 ‘축구의 신’ 리오넬 메시(아르헨티나)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포르투갈), 무함마드 살라흐(이집트), 에덴 아자르(벨기에), 네이마르(브라질) 등 월드스타로 분류되는 세계적인 명성의 선수들이 이름을 올렸다. 하메스 로드리게스(콜롬비아), 루카 모드리치(크로아티아), 크리스티안 에릭센(덴마크), 해리 케인(잉글랜드), 앙투안 그리즈만(프랑스) 등이 뒤를 이어 10위 안에 들었다.

스카이스포츠는 손흥민의 이름을 18번째로 언급하면서 “손흥민이 한국에서 거의 신과 같은 지위에 올라 있다”라며 “한국이 16강에 오르려면 손흥민이 핵심적인 역할을 해줘야 한다”고 설명했다.

이날 발표에서 20위 안에 든 아시아 선수는 손흥민이 유일하다. 손흥민은 전날 미국 스포츠 전문 매체 ESPN이 선정한 러시아 월드컵 ‘톱 50’ 선수 명단에서도 아시아 선수로는 유일하게 37위를 기록하등 등 아시아 선수 중 독보적으로 세계적인 스타로 인정을 받고 있다.

한편, 한국 대표팀의 ‘막내’ 이승우(20ㆍ엘라스 베로나)는 스카이스포츠의 ‘주목할 젊은 선수 20명’에 선정돼 미래의 월드스타로 성장할 재목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이승우에 대해 스카이스포츠는 “한 때 ‘코리안 메시’라는 별명이 붙었던 선수”라며 “지난해 FC바르셀로나를 떠나 베로나로 팀을 옮겼으며, 바르셀로나가 2019년까지 이승우와 다시 계약할 수 있는 옵션을 가진 것으로 알려졌다”고 평가했다.

이광희기자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