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성훈, '나 혼자 산다' 컴백…양 관장과 숙명의 대결?

장영준 기자   2018년 06월 14일(목) 제0면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배우 성훈이 오랜만에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한다. MBC
▲ 배우 성훈이 오랜만에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한다. MBC
성훈이 양 관장과 함께 헬스장이 아닌 수영장에서 포착되었다.

오는 15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기획 김구산 연출 황지영 임 찬)에서는 오랜만에 찾아온 성훈의 리얼라이프가 펼쳐진다.

성훈은 과거 '나 혼자 산다'에서 거침없는 '똥밍아웃'으로 웃음 폭탄을 투하한 것은 물론, 혼잣말 애교, 만찢남, 목욕 바구니 사랑까지 종잡을 수 없는 반전매력을 발산했다. '나 혼자 산다'를 통해 성훈의 재발견을 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만큼 독보적인 캐릭터를 구축했다.

특히 성훈은 자신의 헬스트레이너인 양 관장과 티격태격하는 모습으로 보는 이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했다. 그는 양 관장에게 운동을 강요당하거나 음식을 강탈당해오며 짠내를 폭발 시켰고, 양 관장은 그런 성훈을 보며 즐거움을 감추지 못해 두 사람의 앙숙 케미가 성훈의 혼자 라이프에 큰 재미 요소로 자리잡은 것.

그러나 내일(15일) 방송에서는 함께 수영장을 찾은 두 사람이 관계의 전환점(?)을 맞이한다고 해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양 관장은 살면서 단 한 번도 수영을 배워 본 적이 없다 선언한 반면, 전직 수영선수인 성훈이 능숙한 수영 실력을 선보일 것을 예고했다고.

이처럼 스승에서 제자로, 제자에서 스승으로 상황이 반전된 두 사람이 수영장에서 세기의 대결을 펼친다고 해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무엇보다 양 관장에게 항상 당하고 살았던 성훈인 만큼 그에게 제대로 복수할 수 있을 것인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거침없는 매력으로 다시금 레전드를 경신할 성훈의 복수 도전기는 내일(15일) 오후 11시 10분 '나 혼자 산다'에서 만날 수 있다.

장영준 기자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