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천항만공사, 인천관광공사와 한중 카페리 통한 중국 의료관광객 유치 맞손

허현범 기자   2018년 06월 15일(금) 제0면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인천항만공사(IPA)가 인천관광공사(ITO)와 함께 14일 인천항 제1국제여객터미널 대회의실에서 인천항에서 중국행 여객선 서비스를 제공하는 9개 카페리선사를 대상으로 중국인 의료관광객 유치를 위한 ‘인천항 메디페리(Medi-Ferry) 관광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설명회는 IPA와 ITO가 지난해 인천항시설관리센터, 인천지역 의료기관들과 함께 개발한 의료관광상품 ‘메디페리를 한중 카페리선사 여객업무 담당자들에게 소개하고, 모객 프로모션을 독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두 기관은 중국 현지 세일즈콜, 선사 대상 팸투어 시행 등 메디페리 상품을 알리고 활성화를 위해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날 ITO는 카페리를 타고 인천항을 통해 입국하는 중국인 승객들이 배 안에서 이용할 수 있는 간단한 의료서비스에 대한 제안과 인천지역 의료기관을 통해 이용할 수 있는 건강검진, 미용, 성형 프로그램을 설명했다. 또, IPA는 선사와 메디페리 이용객들에 대한 혜택과 지원사항 등을 소개했다.

이에 대해 IPA 김영국 글로벌마케팅팀장은 “개발된 상품에 대한 선사들의 의견과 건의사항을 반영하는 등 메디페리 관광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메디페리를 통해 더 많은 중국인 관광객 유치 및 인천항의 ‘건강항만(Healthy-Port)’ 이미지를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허현범기자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