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결혼 6년차'…'한끼줍쇼' 한혜진 "기성용과 8살 차이 안 느껴져"

설소영 기자   2018년 07월 12일(목) 제0면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JTBC '한끼줍쇼' 배우 한혜진 방송 캡처. JTBC
▲ JTBC '한끼줍쇼' 배우 한혜진 방송 캡처. JTBC
배우 한혜진이 8살 연하 남편 기성용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한혜진은 지난 11일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 출연해 "(기성용) 너무 순박하다. 정말 축구랑 가족밖에 모른다. 진짜 다른 것에 관심이 없고 그래서 손이 많이 가긴 하지만 진짜 착하다"고 운을뗐다.

한혜진은 "아직은 결혼한지 얼마 안돼서.. 제가 2013년에 결혼했으니까 6년 됐다. 떨어져 있을 때가 좀 많았다"고 했다. 이경규는 "8살 차이인데 나이 차이를 느끼냐"고 묻자 한혜진은 "아니다. 못 느낀다. 다만 노래가 다르다. '만화 알아?' 이러면 '몰라' 이럴 뿐이지 전혀 모르겠다"고 했다.

이경규는 "연하남인데 남자라고 언제 느꼈냐"라고 물었다. 한혜진은 "가정주부가 되다 보니까 걱정이 많아진다. 남편 걱정도 해야 되고 아이 걱정도 해야 된다. 남편이 든든하게 '왜 일어나지도 않은 일을 걱정하냐'고 든든하게 말한다. 그럴 때마다 '나보다 낫다. 든든하다'고 느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설소영 기자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