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박광현 "아내? 배우로 불리길 바랐다"

설소영 기자   2018년 07월 12일(목) 제0면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채널A '아빠본색'  방송 캡처. 채널A
▲ 채널A '아빠본색' 방송 캡처. 채널A
배우 박광현이 아내 손희승를 최초 공개했다.

박광현은 지난 11일 방송된 채널A '아빠본색'에서 아내를 공개하지 않았던 이유에 대해 "본인의 이름으로 살아야 하는데 이름 대신 '박광현의 아내'로 불리는 걸 내가 원치 않았다"고 했다.

박광현은 "아내는 현재 대학에서 연기를 가르치고 있고 배우다. 연극 무대에만 서는 연극 배우. 지금은 육아에 집중하고 있지만, 곧 다시 연기를 할 생각이다"라고 아내를 소개했다.

손희승은 "우리 남편은 꿈이 아빠였다고 하더라. 가장 잘한 일이 하온이를 낳은 거라고 말할정도로 가족들에게 노력한다"고 전했다.

설소영 기자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