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인여대, 교육부 특성화전문대학육성사업 5년 연속 선정

김경희 기자   2018년 07월 13일(금) 제0면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경인여자대학교는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주관하는 특성화전문대학육성사업(이하 ‘특성화사업’)에 2014년부터 5년 연속 선정됐다. 또 2016년 중간평가 ‘A등급’에 이어 2018년 연차평가에서도 ‘A등급’을 받았다.

12일 경인여대에 따르면 이번 평가에서 경인여대는 전국 여자전문대학교 중 유일하게 5년 연속 특성화사업을 지속하고 있는 우수성을 정부로부터 인정받았다. 특성화사업은 전문대학을 고등직업교육 중심기관으로 육성해 사회·산업현장 수요 맞춤형 핵심 전문인력 양성하기 위해 시행하고 있다.

경인여대 특성화사업은 ‘인천경제자유구역(IFEZ) 글로벌 지식서비스산업 여성 리더 양성’이라는 목표로 국제업무 전문인력(금융 및 비즈니스서비스), 보건복지 전문인력(보건복지 및 교육서비스), 문화관광 전문인력(문화 및 관광서비스)을 집중 육성하고 있으며, 특성화사업을 통해 특성화 분야의 취업률은 매년 70%이상 달성하고 있다.

특히, 정부 특성화사업의 핵심사업인 NCS 분야에서 더욱 성과가 높다. 정부에서는 사업유형별로 NCS 사업을 가장 우수하게 운영하는 대학을 NCS거점대학으로 지정해 운영하고 있는데, 경인여대는 2016년부터 현재까지 유형·권역별로 가장 우수한 1개 대학(전국 8개 대학)에만 주어지는 ‘수도권 Ⅱ유형’ NCS거점센터 대학으로 선정됐다. 또 수도권 24개 전문대학의 거점대학으로서 대학 간 연계를 통해 국가직무능력표준(NCS) 기반 및 현장중심 교육과정 정착 및 확산을 위해 기여하고 있다.

김경희기자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