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KT, 니퍼트 호투 앞세워 삼성에 6-1 압승

이광희 기자   2018년 10월 06일(토) 제0면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니퍼트.연합뉴스
▲ 니퍼트.연합뉴스


KT 위즈 ‘에이스’ 더스틴 니퍼트가 삼성 라이온즈를 상대로 7연승을 이어가며 천적의 면모를 과시했다.

이로써 KT는 이날 승리로 시즌 막판까지 NC 다이노스와 탈꼴찌 경쟁을 이어가게 됐다.

이날 니퍼트는 6이닝 동안 3피안타(1피홈런), 3볼넷, 3탈삼진, 1실점으로 시즌 8승(8패)째를 거두며 두산 베어스 소속이던 2015년부터 삼성 상대 7연승을 내달렸다.

또한, 타선도 강백호의 2루타 2개를 포함해 3안타 1타점, 장성우의 2안타 2타점의 활약을 바탕으로 니퍼트의 호투에 화답했다.

KT는 3회말 1사 1루에서 강백호의 좌월 2루타를 뽑아내며 선취점을 냈다.

이후 KT는 다린 러프에 솔로 홈런을 내주며 추격을 허용했지만, 4회말 2점을 더 달아나며 다시 달아났다.

1사 1, 2루에서 KT 오태곤이 우월 2루타로 1점을 추가했고 이어진 1사 2, 3루에서 후속 장성우도 중전 안타로 1타점 적시타를 뽑아냈다.

또한 KT는 7회말 강백호의 2루타로 만든 1사 2루 기회에서 이진영의 우전 안타와 삼성 우익수 구자욱 실책을 엮어 1점을 추가하며 승부의 쐐기를 박았다.

이광희기자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