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안산시청 김원진, 亞유도선수권 男 60㎏급 은메달
스포츠 스포츠 일반

안산시청 김원진, 亞유도선수권 男 60㎏급 은메달

결승서 日 나가야마에게 패배…국제대회 2연 손 준우승

image
아시아유도선수권 남자 60㎏급서 은메달을 획득한 김원진.경기일보 DB

남자 유도 ‘경량급 간판’ 김원진(안산시청)이 2022 아시아유도선수권대회 60㎏급에서 은메달을 획득했다.

세계랭킹 19위의 김원진은 4일(현지시간) 카자흐스탄 누르술탄에서 열린 아시아유도선수권대회 남자 60㎏급 결승전서 세계랭킹 3위인 나가야마 류주(일본)에게 안아돌리기 한판으로 패해 준우승했다.

이로써 김원진은 지난달 국제유도연맹(IJF) 자그레브 그랑프리대회에 이어 2개 대회 연속 은메달을 차지했다.

이날 1회전을 부전승으로 통과한 김원진은 16강전서 초이 혹칭(홍콩)을 세로누르기 한판으로 꺾은 후, 준준결승전서는 엔크타이반 아리운볼드(몽골)를 안다리걸기 한판승으로 가볍게 뉘였다.

이어 김원진은 4강이 겨루는 준결승전서 세계랭킹 1위인 양 영웨이(대만)에 안다리걸기 절반을 빼앗아 결승에 진출했으나, ‘난적’ 나가야마를 넘지 못했다.

한편, 52㎏급 정예린(인천시청)은 4강서 디요라 켈디요로바(우즈베키스탄)에게 안오금띄기 절반으로 패한 뒤 동메달 결정전서 리우 리핑(중국)에 지도 3개를 빼앗아 반칙승을 거두고 동메달을 획득했으며, 여자 48㎏급 이혜경(광주도시철도공사)도 동메달 결정전에서 린 천하오(대만)에 허리후리기 절반승을 거두고 3위에 입상했다.

황선학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