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용인시립소년소녀합창단·리틀엔젤스, 합동 무대 펼친다
문화 공연·전시

용인시립소년소녀합창단·리틀엔젤스, 합동 무대 펼친다

image

용인문화재단은 다음 달 4일 오후 3시 용인시립소년소녀합창단과 리틀엔젤스예술단의 우정이 돋보이는 ‘천사들의 비상’을 공연한다.

이번 공연은 올해 10주년을 맞은 용인문화재단과 60주년을 맞은 리틀엔젤스예술단의 합작 특별공연이다.

해금 연주 축하공연을 시작으로 ‘꼭두각시’, ‘부채춤’, ‘놀이마당’, ‘강강수월래‘ 및 기존 한삼춤을 새롭고 신선하게 재구성한 ‘궁’ 등 전통춤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해 추석 전야의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공연은 5세 이상이면 누구나 관람 가능하며 관람료는 1층 3만원, 2층 2만원이다. 예매는 용인문화재단 누리집, 인터파크 티켓 또는 전화를 통해 할 수 있다.

용인=김경수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