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평양정상회담] 문 대통령, 백두산 천지 도착… 북측 경로 통한 방문 ‘최초’
정치 3차 남북정상회담

[평양정상회담] 문 대통령, 백두산 천지 도착… 북측 경로 통한 방문 ‘최초’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백두산 천지에 도착했다. 남측 정상이 북측 경로를 통해 백두산 천지를 방문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청와대는 남북 정상 내외가 오전 10시 20분쯤 백두산 천지에 도착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날 문 대통령은 오전 8시 20분 백두산 인근 삼지연 공항에 도착했으며 이후 두 정상 내외와 일행은 자동차를 타고 백두산 정상 장군봉으로 이동했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의 동승여부는 확인되지 않았다.

 

이 과정에서 백두산 행 열차가 오가는 간이역인 ‘향도역’에 잠시 들렀다.

 

양 정상 내외는 오전 10시 10분 케이블카를 타고 천지로 출발했다. 이어 10분 뒤인 오전 10시20분 쯤 천지에 도착, 강경화 외교부 장관 등과 함께 산보를 시작했다.

 

평양ㆍ서울공동취재단=김태희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