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한난, 클라우드 기반 ‘기술공유 라이브러리’ 구축…신기술 활성화
경제 IT

한난, 클라우드 기반 ‘기술공유 라이브러리’ 구축…신기술 활성화

한국지역난방공사 본사 전경사진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는 최신 기술 동향, 설비개선 우수사례 등을 공유하는 ‘기술공유 라이브러리’를 구축해 운영 중이라고 25일 밝혔다.

앞서 한난은 지난해 8월 업무 연속성 강화를 위해 클라우드 기반의 업무환경을 구축해 운영하고 있다. 한난 본사를 포함해 19개 전 사업장이 참여 중이며 부서별 업무수행 과정에서 생산된 전문 기술정보를 체계적인 분류 후 전사로 공유 및 전파하는 것이 목적이다. 클라우드 업무망을 활용해 별도의 투자비용 없이 구축됐다.

이를 통해 한난은 플랜트 현장에 대한 경험과 지식이 부족한 직원을 대상으로 신속한 현업 적응과 기술습득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진홍 한난 안전기술본부장은 “기술공유 라이브러리는 에너지 분야 신기술 발전속도에 적극 대응하고, 기술 노하우의 지속적인 축적과 효율적인 활용의 주춧돌이 될 것”이라며 “한난은 국내 최대의 집단에너지 전문 공기업으로서 임직원의 기술역량 강화를 통해 집단에너지 산업발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태희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