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파주시 재활용 동네마당·아이스팩 수거…재활용 활성화
지역사회 파주시

파주시 재활용 동네마당·아이스팩 수거…재활용 활성화

파주시가 폐기물 발생량을 억제하고 재활용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시책을 추진한다.

재활용 동네마당을 비롯해 아이스팩 수거, 재활용품 전용봉투 제작 등을 이용해서다.

12일 파주시에 따르면 시는 1인 가구 증가와 코로나19 이후 택배 확산으로 일회용품 사용이 크게 늘자 현재 재활용센터 지정, 아이스팩 순환, 재활용 동네마당, 재활용품 전용봉투 제작 등을 진행 중이다.

재사용이 가능한 대형 폐기물을 수리해 판매하는 재활용센터는 지난해부터 지정·운영하고 있고 올해 4월에는 공동주택이나 행정복지센터 등 58곳에 아이스팩 수거함을 설치, 수거한 아이스팩을 식품 제조·유통업 등에 제공 중이다.

특히 지난달에는 농촌과 단독주택 등 취약지역의 재활용품 분리배출 활성화를 위해 재활용 동네마당 5곳을 설치, 재활용품을 요일에 상관 없이 배출할 수 있게 하면서 쓰레기 무단투기 방지 효과도 기대하고 있다.

재활용 동네마당은 지역 주민을 관리자로 지정, 주민 스스로 생활 여건 개선에 나서도록 했다.

박준태 자원순환과장은 “앞으로도 생활폐기물 발생량을 줄이고 재활용률을 높이기 위한 다양한 정책들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라며 “이를 통해 쾌적한 도시화경을 조성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파주=김요섭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