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방세환 광주시장 당선인 “규제 풀어야 지역발전”
지역사회 광주시

방세환 광주시장 당선인 “규제 풀어야 지역발전”

‘개발 족쇄’ 해소 시급 지적… 인수위, 대안 마련 집중

image
‘시민은 행복하게’를 슬로건으로 세우고 업무를 시작한 방세환 광주시장 당선인 인수위원회가 15일 업무보고회를 하고 있다. 방세환 당선인 측 제공

방세환 광주시장 당선인이 15일 규제개혁에 대한 강한 의지를 담아 ‘광주는 새롭게! 시민은 행복하게!’를 슬로건으로 확정하고 공식 활동에 돌입했다.

지난 10일 출범한 민선8기 광주시장직 인수위원회(위원장 이상택)는 15일 행정자치국 업무보고를 시작으로 16일까지 이틀간 실·국별 업무보고를 통해 민선 8기 핵심과제를 도출할 계획이다.

방세환 광주시장 당선인과 이상택 인수위원장을 비롯한 14명의 인수위원, 실·국장 및 부서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이날 인수위 업무보고에서는 시정 전반에 대한 추진상황 점검과 함께 민선 8기 공약에 대한 구체적 실행방안에 대해 집중 논의했다.

인수위는 이번 업무보고를 통해 이른 시간 내에 시정현황을 파악하고 주요 현안과 업무들을 점검한 뒤 민선 8기 핵심 추진과제를 도출함으로써 당선인의 공약 실현성을 높여 나간다는 구상이다.

이상택 인수위원장은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실무형 인수위원회 활동을 통해 시정 현안에 대한 발전적인 정책대안을 제시하는 동시에 시민의 염원을 담은 민선 8기 공약에 대한 세부 실행 로드맵을 마련하는데 온 힘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광주=한상훈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